산재 60%가 6개월 미만 근무 노동자_경향신문


지난 3년간 산업재해 사고로 숨진 노동자의 약 80%가 50인 미만 사업장에서 일하다 사고를 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50인 미만 사업장의 법 적용을 유예하거나 제외한 중대재해처벌법의 개선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윤준병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회 ‘산업재해 청문회’를 앞두고 21일 고용노동부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8년부터 지난해 9월까지 발생한 국내 산재 사고 사망자는 2486명으로 집계됐다. 50인 미만 사업장 노동자가 1927명(77.5%)으로 절반이 훌쩍 넘었다. 산재 사고 사망자 10명 중 8명 가까이가 50인 미만 사업장에서 발생한 것이다. 5∼49인 사업장 노동자는 1073명(43.2%), 5인 미만 사업장 노동자는 854명(34.3%)이었다.

...원문보기

(경향신문) 고희진 기자 gojin@kyunghyang.com
목록으로